가상화폐 세금부과 언제부터 20% 세율로…

기상화폐 세금

가상화폐 세금 언제부터 얼마까지

내년부터 암호화페, 비트코인 가상화폐 세금이 본격적으로 시행된다고 합니다.
양도차익에 적용되는 세율 20% 적용한다고 하네요.

정부는 28일 가상자산 시장규모 확대로 인한 불법행위 피해예방을 위해 가상자산 관리체계와 각 분야 소관부처를 정한 ‘가상자산 거래 관리방안’을 발표했습니다.

가상화폐 세금 부과 가상자산 소득에 대한 과세는 예정대로 내년 소득분부터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이 소득은 기타소득으로 분류돼 20%의 세율로 분리과세(기본 공제 금액 250만원)를 하게 되며, 2023년 5월부터 종합소득세 신고 때 첫 납부를 하게 됩니다.
가상자산을 1년 간 양도·대해 발생한 이익·손실을 통산해 이익이 있는 경우 기타소득으로 분류하여 20% 세율로 분리과세합니다.

가상화폐(가상자산) 거래로 이익을 거뒀다면 내년부터 세금을 내야 합니다. 과세를 유예 또는 폐지해야 한다는 주장이 여권에서 나왔으나, 정부가 받아들이지 않은 것입니다. 가상화폐 관리·감독은 금융위원회가 담당하고, 블록체인 기술 발전과 산업 육성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기로 했습니다.

국무총리실은 28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주재로 관계부처 차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가상자산 거래 관리방안’을 발표했습니다.

가상화폐 세금에 정부는 “가상자산은 화폐나 금융상품으로 인정되기 어렵고, 누구도 가치를 보장할 수 없으며, 국내외 거래환경 변화 등에 따라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자기책임 하에 거래여부 등을 신중히 판단해야 한다”고 못박았습니다.

가상화폐 세금

가상화폐 세금 2022년부터 年 단위로 발생한 이익에 20% 분리과세

비트코인 수익 1천만원, 세금 165만원…내년부터 22% 과세

정부 방침에 따라 2022년 1월 이후 가상화폐 거래로 소득이 발생했을 경우, 2023년 5월 종합소득세 신고 때 이를 신고하고 세금을 납부해야 합니다. 1년간 거래를 모두 합쳐 이익이 난 금액을 ‘기타소득’으로 분리해 20% 세율을 적용해 분리과세하는 방식입니다. 정부에 따르면 가상화폐 양도차익에 적용되는 세율은 미국 10~37%, 일본 15~55%, 영국 10% 또는 20%입니다.

내년 1월1일 이전에 보유하던 가상자산의 취득가액은 2021년 12월31일 당시 시가와 해당 가상자산의 취득가액 중 큰 금액을 기준으로 삼는입니다. 비거주자나 외국법인은 기준일(내년 1월1일) 이후부터 발생한 소득에 대해 가상자산사업자가 원천징수해 과세관청에 내도록 합니다.

국내 투자자들도 내년 1월1일부터 암호화폐 투자로 연간 250만원이 넘는 돈을 벌었다면 세금을 내야 합니다. 정부는 암호화폐 거래 차익을 기타소득으로 분류해 20%를 과세합니다. 지방세를 더하면 실제 세율은 22%입니다.

가상화페 세금

1년간 암호화폐로 번 돈이 250만원이 안되었다면 세금을 내지 않아도 됩니다.

투자자들은 종합소득세 신고·납부를 하는 매년 5월, 직전해 1월1일~12월31일 암호화폐 거래 수익을 합산해 신고해야 합니다.

비트코인 투자해 1000만원 벌었다면

기본공제액 250만원을 뺀 나머지 750만원에 대해 22% 세금을 내야 합니다. 다만 거래소 수수료 등 부대비용은 제합니다. ㄴ씨가 거래소 수수료로 1만원을 썼다면, 749만원의 22%, 약 165만원을 세금으로 내야 합니다.

error: Content is protected !!